바로가기 메뉴
젠체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페이지 카테고리

메인 페이지 > 홍보관 >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인터파크도서, 2017 최고의 책 『문재인의 운명』 수상 - 2017/12/22

인터파크도서, 2017 최고의 책 『문재인의 운명』 수상

n  판매량/ MD추천 기준 후보 선정 후 25일간 독자 투표 진행···1 21% 득표율 기록

n  오는 131일까지 한남동 북파크서 2017 최고의 책 및 분야별 1위 수상작 전시

n  인터파크도서, 올해 들어 가장 많이 팔린 책은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

  


인터파크도서(book.interpark.com, 대표 주세훈) ‘2017 최고의 책·음반결과가 발표됐다. 뜨거웠던올해 도서 시장에서 『문재인의 운명』이 독자들이 뽑은 최고의 책으로 선정됐다.

 

이번에 12회를 맞은 2017 최고의 책·음반인터파크도서가 매년 한 해를 빛낸 책과 음반을 발표하는 자리다. 올해도 판매량 집계 및 분야별 전문 MD 추천으로 책 부문에서 후보를 선정한 뒤 지난 1123일부터 1217일까지 25일간 100% 투표결과가 반영되는 독자 투표를 진행했다. 해당기간 인터파크도서 웹/모바일을 통해 총 209,354여명이 투표에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7 최고의 책 『문재인의 운명』

2017 최고의 책 후보 18권의 도서 중 온라인 투표 21%의 지지를 얻는 문재인 대통령의 자서전 『문재인의 운명(특별판)』이 차지했다. 이 책은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2주기를 맞아 노 전 대통령과 참여정부 비사를 비롯한 30년 동행의 발자취를 섬세하게 기록한 책이다. 특히 30~40대 독자층에서 과반수가 넘는 64%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으며 투표 초반부터 최종까지 굳건히 1위 자리를 지켰다. 뒤이어 tvN ‘알쓸신잡’ 방송으로 대중적 인기를 얻은 유시민 작가의 책 ‘국가란 무엇인가’가 13%의 득표율로 2위를 차지했다.

 

인터파크도서 마케팅팀 장윤미 팀장은 올해 우리 사회에 불어닥친 다양한 정치사회적 이슈에 대한 독자들의 관심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국민 모두의 대통령이 되겠다고 약속한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국민들의 바람이 임기 내 이뤄지길 기대하며 관련 도서 인기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2017 최고의 책

순위

도서명

저자

득표율

1

문재인의 운명 (특별판)

문재인

21%

2

국가란 무엇인가

유시민

13%

3

오직 두 사람

김영하

8%

4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

김수현

7%

5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김신회

6%

 

분야별 최고의 책

분야

1위 도서명

소설

기사단장 죽이기

에세이/예술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

인문/교양

국가란 무엇인가

자기계발

말의 품격

어린이/청소년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실용

임신 출산 육아 대백과 (2017~2018)

외국도서

Time Asia 문재인 Cover Edition

eBook

82년생 김지영

 

▶ 영광의 주인공들 한자리에··· 북파크 최고의 책·음반 수상작 전시

인터파크도서는 2017 최고의 책 수상작과 앞서 100% 판매량 기준으로 뽑힌 분야의 책 8권에 상패를 개별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인터파크도서는 오는 1월 말까지 서울 한남동 복합문화공간 블루스퀘어 북파크에 포토존을 설치, 수상작을 전시한다. 국내 최장 길이를 자랑하는 북파크 내부의 24m 서가 앞에는 기념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도 마련했다.

 

이와 함께 인터파크도서는 ‘2017 최고의 책·음반행사 성료를 기념해 오는 17일까지 최고의 책 수상작 및 2017 베스트도서 구매 시 2018 캘린더 및 북마크, 미인미가 패키지 등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 판매량 종합 1위는 『언어의 온도』

한편 인터파크도서는 20171월부터 12 4일까지 도서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종합 순위 1위에 이기주의 『언어의 온도』가 올랐다고 밝혔다. 일상 생활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이야기를 감성 에세이로 풀어낸 이 책은 지난 해 8월 출간되었지만 뒤늦게 탄력을 받아 한 해 동안 가장 많이 팔린 책이 됐다.

 

윤홍균 작가의 『자존감 수업』은 2위로 그 뒤를 이었다. 또다른 역주행 도서이자 올 한해 우리 사회가 직면한 여성 문제에 대한 의식을 촉발한82년생 김지영』는 종합 순위 3위를 기록했다. 설민석은 두 권의 책을 종합 순위 10위 권 내에 이름을 올리며 저력을 과시했다. 『설민석의 조선왕조실록』,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이 각각 4위와 9위에 랭크됐다.

 

국내 일본 문학의 인기를 양분하고 있는 무라카미 하루키, 히가시노 게이고의 책 『기사단장 죽이기』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나란히 5, 6, 7위를 차지했다.

 

TV드라마, 영화, 예능프로그램 등 미디어에 노출된 도서들도 큰 사랑을 받았다. 드라마 ‘도깨비’에 등장했던 김용택 시인의 필사 시집 『어쩌면 별들이 너의슬픔을 가져갈지도 몰라』는 8위에 랭크됐다. tvN 예능 프로그램 ‘알쓸신잡’에서 잡학다식한 면모를 선보이며 대중의 사랑을 받은 김영하의 『살인자의 기억법』은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 밖에 도서별 판매량 추이, 출판계 UP&DOWN 이슈, 출판사 대표·편집장이 뽑은 올해의 책 등 올 한해 다양한 출판계 결산 스토리를 인터파크도서의 도서 전문 웹진 북DB(bookdb.co.kr)를 통해 만날 수 있다. <>

목록